웨어러블 로봇 의복형으로 나왔습니다

웨어러블 로봇 이 의복 형태로 나왔다는 내용의 포스팅을 하겠습니다. 웨어러블 로봇 이 옷형태이다 보니 일상복처럼 착용하며 근력을 보조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. 기존 웨어러블 로봇 보다 월등히 가볍고 편안하며, 필요할 때만 선택적으로 근력을 보조받을 수 있어 에너지 효율도 더 좋아졌습니다.

 

 

위의 그림은 의복형 웨어러블 로봇 의 원리 그림과 착용한 모습입니다.

박천홍 원장이 있는 한국기계연구원은 첨단 생산장비 연구본부 로못메카트로닉스연구실에서 박철훈 책임연구원은 옷감처럼 가볍고 돌돌 말 수 있으며 큰 힘을 발휘할 수 있는 의복형 웨어러블 로봇을 개발했다고 발표하였습니다.

 

 

웨어러블 로봇 은 착용자의 보행능력을 향상시키거나 무거운 물체를 운반할 때 기계적 힘을 보조해줘 착용자의 근력을 더 크게 해주는 장비입니다. 사람의 지능과 로봇의 힘이 결합되는 장점이라 폭넓은 분야에 적용할 수 있습니다. 연구팀은 의복형 웨어러블 로봇 의 핵심기술로 형상기억 합금에 전류가 흐르면 수축하는 성질을 적용하여 직경 0.5mm 이하의 가는 형상기억 합금을 스프링 다발로 만들어 20g 수준의 가벼우면서도 근육처럼 수축하여 10kg의 무게를 들어올릴 수 있는 옷감 형 유연 구동기를 개발하였습니다.

 

유연구동기와 배터리, 제어기등을 모두 포함한 의복형 웨어러블 로봇 의 총무게는 1kg으로 일반적인 점퍼정도의 무게입니다. 또 사람이 선택적으로 웨어러블 로봇을 작동할 수 있어 전력낭비가 적은 특징이 있습니다.

 

기존의 웨어러블 로봇 은 곤충과 같은 외골격형이다 보니 모터나 공압 구동방식으로 작동해 소음이 있고, 무거우며, 상대적으로 비싼게 단점이었습니다. 하지만 의복형 웨어러블 로봇 은 저렴하며 장시간 착용해도 편안한 옷처럼 입을 수 있습니다.

 

연구팀은 향후 상체 근력 보조를 넘어서서 어깨, 허리, 다리 등 신체의 모든 부위를 보조할 수 있는 형태로 의복형 웨어러블 로봇을 개발한다는 목표를 가지고 있습니다. 그래서 신체 노동자 뿐만 아니라 노약자나 장애인도 편안히 착용할 수 있는 재활기구로 발전시킬 계획입니다.

 

 

박철훈 책임연구원은 다음과 같이 말씀하셨습니다. “의복형 웨어러블 로봇 은 택배, 물류 등 신체일부를 반복적으로 사용하는 작업자 분들에 맞춰서 개선할 수 있고, 고령화 시대의 노동력 인구 감소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입니다. 저렴하면서 편안한 웨어러블 로봇이 대중화에 성공하고 해외시장을 선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.”

 

의복형 웨어러블 로봇 은 ‘사이언티픽 리모트(Scientifi Reports)’ 온라인에 ‘형상기억합금 기반의 옷감 형태 인공근육으로 동작하는 의복형 웨어러블 로봇(Suit – type wearable robot powered by shape-memory-alloy-based fabric muscle)’이라는 제목으로 19년 6월 24일 개제되었습니다.

 

이상 의복형 웨어러블 로봇 이 개발되었다는 내용의 포스팅을 하였습니다. 사람의 힘이 많이 사용되는 작업장은 구매해서 직원들이 사용할 수 있게 하면 좋을듯합니다. 저것이 상용화되면 50~60대의 분들도 근력이 필요한 노동을 하는데 도움이 많이 될듯합니다. 대박 나면 좋겠습니다. 파이팅!!
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